2007. 4. 27. 19:18 Day by day

만장산 두번째

날이 너무 좋은 어느 월요일.

기분좋게 미용실에서 머리를 다듬고(이상해 왠지 친숙해) 이상태로 그냥 집에 돌아갈 수 없다는 강력한 욕구로 인해 등산을 하게 되었다.(말은 이렇게 해도 다분히 계획적 이었다.)

한달하고 보름전 눈이 심하게 내리는 날 하던 등산 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였다.
따뜻한 바람이 불며, 상쾌하고, 무엇보다 꽃들이 샤방 했다.

너무 좋은 기분으로 산 입구로 향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자주 애용하는 입구. 왠지 음침하고 음산하다.

조금 오르다보면 약수터가 나온다. 아직도 약수터로 사용중인지는 잘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라가던 도중 처음 발견한 봄. 힘들게 꽃을 피우는 중이었다.
예전엔 저 꽃 줄기를 끊어다가 글씨도 쓰고 했던 기억이 난다. 윽, 얼마나 아팠을까 라고 하지만 베르나르베르베르에 의하면 꽃에는 신경이 없기 때문에 사실 고통을 못느낀다고 한다.(진짜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좀 더 가까이에서 찍어봤다. 아웃포커싱 효과를 노려 촬영했는데, 나름대로 괜찮게 나온 것 같다.
아웃포커싱때문에 정말 DSLR 사고싶어. ㅠㅠ

가는길에 만난 진달래다.(진달래맞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촛점은 분명 꽃에게 맞췄는데 왜 배경이 잡혔는지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야 제대로 잡혔다. 아름다워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으로 만난 봄은 이것인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꽃 이름이 뭔지 모르겠다. 뭐예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가득이다. 가는길마다 피어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낮은 첫번째 봉우리에 오르고, 이 음산한 길을 통해서 또 두번째 봉우리로 출발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꼭대기에서 찍은 봄. 벌레도 많고, 나비도 많고 그랬다.
오랜만에 산에 오르니 땀이 다 나드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심히 오르고 이제 다시 내려가는길에 만난 마지막 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쁘다. 꽃들이.

'Day by d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펌핏&아이디테일 유져간담회 후기  (6) 2007.05.30
4월 28일 - 서울나들이  (2) 2007.04.29
만장산 두번째  (0) 2007.04.27
팬클럽 왼팔한 보람.  (4) 2007.04.24
행복을 찾아서  (1) 2007.03.29
미투데이 초대권 드립니다.  (6) 2007.03.26
Posted by onionm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손을 따뜻하게 만들어 주고 싶은 애인이 있습니다.
onionmen

달력

 « |  » 2020.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

최근에 올라온 글

Yesterday30
Today7
Total1,686,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