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 1. 18. 15:50 Day by day

함께살기 with XNOTE

728x90

주말이 조금씩 바뀌고 있다. 노트북을 사용하면서 말이다.

주말 오전10시.
10시라는 늦은 시간에 잠에서 깨면 이불속에서 나올 생각을 않고 침대 옆에 고이 모셔져 있는 내 XNOTE 센세이션을 들어올린다.

나도 환영한다 귀염둥이야



이불속 생활을 완성하는데 절대 빠질 수 없는 무선랜도 막대기 하나 빠짐없이 모두 기분좋은 초록불이다.

주말 오전 11시 50분.
한 두시간쯤  웹서핑을 하다가 이상태로는 안되겠다 싶어, 이불을 박차고 밥을 하러 나간다.


충전하려고 선 꽂는것도 귀찮으니 베터리잔량 보존을 위해 잠시 쉬고 있거라.

주말 오후 13시.
밥도 먹었고, 이제 슬슬 여자친구가 올 시간이다. 전철을 타고올 동안 세팅을 해놓자.


여자친구를 위해 모니터와 HDMI 포트를 연결하여 듀얼을 구성한다. 데스크탑대신 노트북과 모니터만 구입했기 때문에 이 조합은 정말 유용하고, 사용성에 있어서도 환상적이다.


듀얼 조합을 완성해놓고, 이제 여친님을 기다리자.


주말 오후2시
여친님은 침대에 누워서 드라마를 감상하고, 나는 작업을 할 수 있게 되었다.

센세이션(내 xnote) 없이 데스크탑만 한대 있던 시절엔, 그제 못다한 개발이나, 웹서핑을 하고싶을때, 어떻게 했었는지 이제 더이상 기억이 나지 않는다.(하고싶지않다.)


이 글은 XNOTE체험단 블로그인 http://2009xnote.ebuzz.co.kr/event.php 페이지로 트랙백 전송 되었습니다.
노트북 관련한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되는 곳입니다. 현재도 이벤트 진행중입니다. 관심있으신분은 참여해보세요.
Posted by onionm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손을 따뜻하게 만들어 주고 싶은 애인이 있습니다.
onionmen

달력

 « |  » 2022.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DNS Powered by DNSEver.com
Yesterday5
Today0
Total1,701,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