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승'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05.03 내가 갈 곳이다 라는 자만심.
지금 뭘 하고 있는건지 모르겠다.

편하게 생각하고 길게 가자 라고 혼자 다짐해도, 밀려드는 좌절감과 자괴감을 지울 수가 없다.

난 지금까지 무엇을 했는지, 앞으로 무엇을 해야 하는지 심한 안개속을 걷고 있는 기분이다.

보이지 않는 길을 너무 억지로 가려고 발버둥친 것 때문에 길을 잘못들어버린게 아닐까?
내가 갈 곳은 이 곳이 아닌데, 나 스스로 계속 이 곳이 내가 갈 곳이다 라고 생각하고 있는건 아닐까?

내가 갈 곳이다 라는 자만심이 점점 날 죄어온다.

약속한게 있는데.. 아직 보여주지 못한게 많은데.. 뜻하지 않게 거짓말이 되어버린 내 속의 다짐들이 점점 주위사람들로부터 믿음을 잃어가고 있다.

한없이 좋은 날씨만큼 한없이 우울해지는 나를 보면서 당장 다가오는 내일은 어떻게 행동해야 할지 모르겠다.
신고

'Person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법원출두명령!!  (0) 2007.05.23
본의가 아닌 낚시..  (1) 2007.05.17
내가 갈 곳이다 라는 자만심.  (0) 2007.05.03
거침없이 하이킥 나와 닮은꼴 캐릭터 찾기  (6) 2007.03.29
파이널 판타지(FF) 좋아하십니까?  (2) 2007.03.20
"결혼합니다."  (4) 2007.03.17
Posted by onionmen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손을 따뜻하게 만들어 주고 싶은 애인이 있습니다.
onionmen

달력

 « |  » 2017.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

최근에 올라온 글

Yesterday140
Today80
Total1,625,715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