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티스토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6.18 반갑다. New Tistory. (4)

국민학교라는 명칭의 마지막을 함께하는 시점에서, 이제 더이상 날씨를 알아내기 위해 여기저기 수소문하지 않아도, 더 이상 강제적으로 일기를 쓰지 않아도 된다는 사실에 안심을 한지 겨우 십일년만이다.

십일년만에 스스로 일기를 쓰고, 이제 그 기간이 일년하고 절반 정도가 흐른 것 같다.

티스토리는 좋다. 그냥 마냥 좋다. 이 블로그 귀퉁이에 달려있는 I ♥ TISTORY 라는 배너띠가 괜히 달려있는 것이 아니다.

티스토리 덕분에 이 블로그 옆에 달려있는 링크의 사람들도 만나고, 이 사람들에게 뭔가를 받고, 줄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티스토리 덕분에 블로거컨퍼런스 라는 유익한 컨퍼런스에도 다녀올 수 있었고, 티스토리 덕분에 뷰티플게임 이라는 재미있는 뮤지컬에 다녀올 수 있었다. 그리고 이 티스토리 덕분에 내 글이 매거진에 실리는 영광까지 얻게 되었다.

18개월이란 그리 특별해 보이지 않는 기간동안 내가 얻은 것은 참으로 다양했다.
20만명이 가까워지는 방문객과, 누군지 모르는 약 40여명의 블로그 구독자들. 그리고 184개의 글, 777개의 댓글, 197개의 방명록. 그리고 39개의 트랙백. 물론 이 것들이 내 18개월의 전부를 말해주지 않는다. 다만 내 삶의 일부로 기억되는 이 자료들이 소중할 뿐이다.

이런 느낌은 강제로 작성해야 했던
"오늘은 비가 왔다. 그래서 친구랑 집에서 슈퍼패미콤을 하고 밥을 먹고 집에 왔다."
와 같은 내용의 일기를 보는 것과는 좀 다른 느낌인 것이다.

하루하루의 일기와 하나하나의 사용기를 보면서 소통이란 것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다. 18개월, 아기가 태어나 말귀를 알아듣기 시작할 때, 난 인터넷상의 언어를 이제야 알아듣기 시작했나보다.

이런 느낌, 이런 경험을 갖게 해준 티스토리가 또다시 새롭게 태어난다고 한다.
그 새로운 변화에 참여하고 싶고, 이번엔 내가 티스토리를 변화시켜보고 싶다.


본인이 사용하는 사용 환경 (OS 및 인터넷 브라우저)
  • Windows XP with SP3
  • 주:FF3 / 부:IE8 beta1

티스토리를 사용하면서 가장 좋았던 기능
  • 독립도메인 설정
  • 자유도 100%의 스킨변경
  • 언제나 유저의 귀를 기울이는 티스토리팀원들

티스토리를 사용하면서 유용하게 사용하는 기능
  • 별도의 설치가 필요없는 안정성 검증된 플러그인들.
  • 리퍼러 체크 기능
  • 댓글알리미 기능

티스토리를 사용하면서 가장 불편했던 기능
  • 파일 업로드(스킨수정)시 XML이 초기화 되어 사이드바 메뉴를 전부 새로 배치해야 하는 점
  • 테터툴즈의 플러그인을 마음대로 설치하지 못했던 점


베타테스터가 되어야 하는 이유

  • 온라인 상에 처음으로 내 것이라는 느낌을 주는 공간을 마련해준 티스토리.
    어느 정도의 틀이 잡혀있지만 아직은 거칠은 찰흙 조형물을 깨끗하게 완성된 모습으로 만들 수 있는 기회이다. 이 깨끗한 완성도에 내 의지가 반영될 수 있는 큰 기회를 놓치고 싶지 않다.
신고

'Day by d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발자 좀 살려주세요." 배너를 달았습니다.  (2) 2008.12.04
무기력하지만, 기쁨충만한.  (2) 2008.10.29
반갑다. New Tistory.  (4) 2008.06.18
2008년 6월까지.  (2) 2008.06.12
다들 파이팅 입니다.  (12) 2008.05.07
운전이 너무 험하신거 아니에요?  (8) 2008.04.12
Posted by onionm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alkinade BlogIcon 음침 2008.06.19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헐. 보이지 않는 자산을 느끼게 되었구나.

  2. Favicon of http://echoya.com/ BlogIcon 에코 2008.06.24 1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발표 언젬미?ㅋㅋ
    당첨되길 바란다능 ㅋㅋ

    아이팟은 내꺼를 외치며 나도 열심히 해야징 ㅋ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손을 따뜻하게 만들어 주고 싶은 애인이 있습니다.
onionmen

달력

 « |  » 2017.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

최근에 올라온 글

Yesterday140
Today80
Total1,625,715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