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수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03.13 3월 12일 - 등산 (1)

2007.03.13 18:32 Day by day

3월 12일 - 등산

미투데이 에 빠져서 포스팅을 게을리 하다니..

12일 다섯시. 오늘도 이런저런 일없이 하루가 가는구나 라고 생각하고 한니발라이징을 보는 도중,, 아버지께서 하시는 말씀. "산에가자"

츄리닝 입고 쫄래쫄래 따라서 간 곳은 바로 이곳. 박달산.

산림욕장.. 이라고 하기엔..-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도상으로 보면 꽤 멀리 가야 할듯 하지만, 막상 가면 그리 오랜시간이 걸리지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산불도 좀 조심하고;; 지구의 허파라는데;;; 누가 불내면 담배피는거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꽤 오랜시간 견뎠나보다.
오랜시간을 견뎠기 때문에 저런 파릇한 새 잎도 나오는 거겠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좋아. 이제 3.5키로면 박달봉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 가파라보이지 않는 길. 실제로 보면 75도 정도 되는거 같다.

제일 힘들었던 코스였는데;; 이 박달산은 정말 그리 힘든 산이 아닌거 같다.
아버지와 내가 선택한길이 정말 쉬운 코스였는듯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는길에 분수리공단도 보이고;; 정말 우리동네는 산으로 산으로 둘러쌓여 있다.

이러니 DMB가 제대로 나올리가 없지 -_-;(참고로 저기는 우리 동네가 아니다 저렇게 시골은 아니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을 오르다 만난 봄.

뭐 사철나무에 계절이 어딨겠냐만. 이제 겨울이 갔구나 라는 느낌을 줄 수 있는 푸른색을 만난게 너무 반가웠다.

사진을 찍고 있는 내 손은 춥다고 말하고 있지만..
그 때 마침 내 손이 반가워 할 만한 손님을 만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기만해도 너무 추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우 700미터 왔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는길에 보이는 팔각정.

누군가 위에 귤껍질을 던져놨다 -_-;

이상태로 쭈욱 걸어서 도착한 이름모를 곳.

이대로 더 간다면 해질때까지 내려가지 못할 거 같다는 아버지 말씀에 아쉽게도 발을 돌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능선을 따라 걷고, 걷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느덧 해는 슬슬 달에게 자신의 자리를 양보하고,, 붉은색으로 물들고 있는 하늘색.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각정의 하루도 저물어 가는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붉은노을 처럼~ 난 너를 사랑해에~ 이 세상엔 너뿐이야. 소리쳐 부르지마 저 대답없는 노을만 붉게 타는데헤~~
를 부르며 하산했다.



====================
오늘은 왠지 내가 한심해 보인다..
아니.. 오늘같이 한심해보이는 날 본적이 없는거 같다.

난 나에게 또 묻는다. 

지금 난 뭘하고 있는거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파주시 광탄면 | 박달산
도움말 Daum 지도

'Day by d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남한산성 다녀왔어요  (0) 2007.03.26
북한산 정상에서  (2) 2007.03.20
3월 12일 - 등산  (1) 2007.03.13
me2day 쓰고싶다.  (2) 2007.03.09
오랜만에 등산  (2) 2007.03.08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  (0) 2007.03.04
Posted by onionm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udabreeze.tistory.com BlogIcon 신선한바람 2007.03.13 2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고넘는 박달재 (응?)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손을 따뜻하게 만들어 주고 싶은 애인이 있습니다.
onionmen

달력

 « |  » 2017.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

최근에 올라온 글

Yesterday140
Today78
Total1,625,71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