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운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03.20 북한산 정상에서 (2)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복정동에서 굳이 여기까지 오겠다는 복정동 김씨와 함께 북한산에 올랐다.

오르기 전부터 기다리는 긴~ 줄의 행렬. 바로 버스를 타기 위해 기다리는 사람들이다.
왠지 김밥파는 아줌마들의 자리쟁탈전도 장난 아닐듯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급자코스를 선택한 우리는 우선 북한산성역 에서 내린 후 계곡길을 선택하여 걷기 시작했다.

중간중간 깨끗한 자연이 내 눈을 사로잡았다. 또, 곧 재밌는 산을 경험 하게 될 것이라는 기대감에 두근두근 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의 목적지 백운대를 향하여 한발한발 내딛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파로운 계곡에 겁없는 꼬마가 뛰어다니고 있다.
역시 아는게 없을때가 가장 겁이 없는것 같다.
아는 만큼 생기는게 바로 "겁", "두려움" 아닐까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앙상한 가지 뒤에 보이는 푸른산. 이제 곧 봄이 오는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복정동 김씨는 열심히 내 앞을 걷고 있다.

이렇게 한시간 반 정도를 걷고 우리는 이곳에 도착했다. 이곳을 지나면 이제 드디어 본격적으로 암벽등반(?) 을 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밑에서 바라본 인수봉의 모습이다.

사진엔 잘 안보이는데 저길 올라가는 분들도 꽤 되드라;; ㄷㄷㄷ


암벽등반 사진은 생략하기로 하자.
어찌어찌 해서 다 올라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정상. 백운대의 정상에서 내려다보는것들은 다 멋있다.
아니, 모든 산의 정상에서 내려다 보는것은 다 멋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상에서 본 인수봉의 모습. 올라가는 사람들도 보이고, 정상에선 사람들도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이동의 모습이다. 왠지 흐리게 보이는것은 기분탓이다. (이 날 날씨는 참 좋았는데.. 서울 하늘이 깨끗하길 기대하는건 바보짓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맛에 산을 오르는거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북한산성의 모습이다. 산성회손을 막기 위해 이제 이곳으로의 통행을 금지했다.

정상에서의 쾌감을 조금 즐기고 다시 산을 내려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계곡물이 너무 깨끗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총 3시간정도 걸린거 같다. 그리 힘들지 않게 다녀온거 같아 조금 아쉬운감이 들긴 하다.

아.. 진짜,, 설악산 가고 싶다.

그나저나 이런건(클릭) 정말 걱정이다.
나 갔을 때 저런 아저씨들은 없었지만, 풍겨오는 술냄새는 정말 위험하단 생각을 했다.
신고

'Day by d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투데이 초대권 드립니다.  (6) 2007.03.26
남한산성 다녀왔어요  (0) 2007.03.26
북한산 정상에서  (2) 2007.03.20
3월 12일 - 등산  (1) 2007.03.13
me2day 쓰고싶다.  (2) 2007.03.09
오랜만에 등산  (2) 2007.03.08
Posted by onionm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udabreeze.tistory.com BlogIcon 신선한바람 2007.03.20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손을 따뜻하게 만들어 주고 싶은 애인이 있습니다.
onionmen

달력

 « |  » 2017.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DNS Powered by DNSEver.com

최근에 올라온 글

Yesterday140
Today111
Total1,625,746

티스토리 툴바